11.13 월 11:49
 펌)이러면 목포-군산+영광-광주역간 철도는 못하게 되는거 아닌지??
 작성자 : 민자라도......  2017-09-30 21:42:07   조회: 393   
SOC예산 20% ‘급감’… 속타는 지자체장 발만 ‘동동’
김현미 장관, 내년 SOC예산 사실상 4조5,000억 감축
울산시장 세종으로, 광주시장 서울로… 장관 붙잡고 예산지원 읍소

승인 2017.08.22 21:34:31

(엔지니어링데일리) 이준희 기자 =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내년도 예산안 11조원규모 세출 구조조정 목표 중 40%가량이 SOC예산에서 차감될 전망이다. 이에 대해, 지방선거를 9개월여 앞둔 현역 지자체장들이 세종청사로 다급히 발길을 옮겨 예산확대를 촉구하고 나섰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에서 22일 열린 결산보고에 참석해, 내년도 SOC예산 대폭 삭감에 대한 집중 질의를 받았다. 김 장관은 “이월금을 잘 활용하면 큰 문제가 없다. 도로, 철도건설사업을 위해 시설공단 등으로 넘어갔지만 쓰이지 않은 예산이 2조5,000억원 수준”이라며 “이런 이월금을 계산하면 실질적으로 줄어드는 예산은 2조원정도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답했다.

국토부는 앞서 기재부에 내년 SOC예산을 올해 예산 22조1,000억원보다 15.4%, 3조4,000억원 줄인 18조7,000억원으로 요청한 바 있다. 그러나 이날 김 장관의 답변에 따르면 내년도 SOC예산은 올해보다 20.4%, 4조5,000억원 줄어든 17조6,000억원이 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기재부 또한 SOC수요가 예전만 못하다는 논리로 SOC에서 예산을 대폭 끌어와 일자리, 사회복지분야 부족분을 확충한다는 입장이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내년 6월 13일 지방선거까지 10개월도 남지 않은 현재, 공약이행을 위해 발등에 불 떨어진 현역 지자체장들은 너도나도 세종청사로 발길을 분주히 옮기고 있다. 가장 발 빠르게 움직인 지자체장은 울산 김기현 시장이다.

김 시장은 지난 16일 해수부 차관을 만나 "석유 및 석유대체연료법 개정과 남항사업 예타통과로 동북아 오일허브사업이 본격 탄력을 받고 있는 만큼 울산신행개발사업이 원활히 추진돼야만 한다"며 "국내 주요 항만의 LNG 벙커링 구축 방안 용역이 추진 중인 만큼 동북아오일허브 준공과 함께 울산항이 LNG벙커링 중심항만으로 육성돼야"한다고 강조했다.

뒤이어 국토부로 자리를 옮긴 김 시장은 김현미 국토부장관에게 문재인 대통령의 울산지역 공약인 울산외곽순환도로 건설, 동해남부선 부산~울산~포항간 복선전철화 사업 공사비 증액, 함양~울산고속도로 등의 국비 증액 등을 건의하기도 했다.

호남의 불안감 또한 크게 다르지 않다. 윤장현 광주시장은 17일 서울에서 김현미 국토부장관을 만나 광주-대구 동서 내륙철도 건설과 광주-순천 경전선 전철화 등 SOC 현안 5건을 국토균형발전과 영호남화합을 위해 꼭 필요하다는 취지로 건의했다. 그러나 김 장관은 경전선 사업은 영호남 간 교통편의 등 여러 요소를 고려해 검토하겠다며 확답을 피하기도 했다.

실망감이 가장 큰 곳은 전라북도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지난 7월 25일 새만금 남북도로 건설공사 기공식에 직접 참석해 동서도로, 남북도로와 새만금~전주 고속도로를 등 핵심 SOC시설구축을 위한 예산을 지난해보다 대폭 늘리겠다 약속한 바 있다. 그러나 전북도가 5개 주요 SOC사업진행을 위해 내년도 예산으로 요구한 금액 총 5,610억원 중 현재 부처 반영액은 2,296억원에 그치고 있는 실정이다.

현재 새만금~전주 고속도로사업은 총 사업비 1조9,241억원 중 전북도가내년 사업비로 2,500억원을 요청했지만 단지 570억원만 반영됐다. 남북도로는 내년도 예산 1,500억원을 요청했지만 824억원이 반영됐으며, 동서도로 또한 900억원을 요청했지만 529억원만 반영됐다. 이미 발주된 새만금 신항만도 진입도로 및 북측방파호안 공사는 내년 예산으로 700억원을 요구했지만 327억원만 반영됐으며, 새만금신공항의 경우 사전타당성검토 금액 10억원이 전액 반영되지 않았다.

한편, 김동연 경제부총리는 지난 18일 서울 역삼동 TIPS 타운 현장에서 “SOC예산을 줄이더라도 안전 관련 SOC예산은 소홀히 하지 않겠다”면서도, “11조원규모의 세출 구조조정을 위해서는 SOC뿐만 아니라 여러 부분의 구조조정이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여기에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또한 예산안 당정협의에서 “정부의 세출 구조조정 취지와 방향에 공감한다”며, “국토 난개발과 환경파괴는 자원의 효율적 배분을 막는 대표적인 적폐다. 불필요한 재량지출 여부를 검토하고 누수가 없는지를 살펴야 한다”고 언급하며 정부의 정책추진 방향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SOC예산삭감 정책에 대한 집권여당의 강력한 지지, 문재인대통령에 대한 여론의 높은 지지율까지 더해 예산을 쥐고 있는 기재부의 입장은 요지부동이다. 하소연하는 현역 지자체장들의 속만 타들어가는 상황이다.
이준희 기자


이렇게 된건 다른데로 돌라 쳐먹어버린 이명박근혜 일당 때문이다. 영광이 재도약 할려면 영공 백수읍-영광읍-광주역과 목포-군산간 서해철도가 있어야 할텐데 하필 왜? SOC예산만 갖고 그러는지???

이낙연 국무총리마저 등돌리면??? 그래도 떠날때 영광에 해줄건 해주고 떠나야 할텐데...... 정말로 걱정이다.

영광에서 서울가는 열차, 영광에서 광주로가는 열차 정말로 타보고 싶다. 제땅에서 타보고싶다. 언젠간 철도는 반드시 있어야 영광군 재도약으로 이끌수 있을텐데......

민자로라도 동원되어 빨리 만들어졌으면 좋겠다.
2017-09-30 21:42:07
211.xxx.xxx.150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2017 단오학생 예술제 참가 신청서   영광신문     2017-04-20   6261
57
  소셜그래프 분석 〓☞ hangame2­.­com ☜〓 홀짝게임 ▨▒ぢ   닌자그래프     2017-11-17   2
56
  소셜그래프 분석 〓☞ hangame2­.­com ☜〓 KOREA 그래프 º♣ゃ   닌자그래프     2017-11-17   1
55
  닌자 거북이그래프게임 〓☞ hangame2­.­com ☜〓 꽁머니 환전가능 ª†ぷ   닌자그래프     2017-11-17   2
54
  ㅽ к じ ◁◀▒텝스를위조▦아이엘츠를위조▨오픽을위조▤토스를위조◐ ┍ ⅞   HaRiD     2017-11-17   1
53
  Ⅵ ∏▤진단서위조ㅱ출생증명서위조∏▤입원확인서제작발급∏▤ ヒ ┞ Ξ ┞   오리지널   -   2017-11-07   94
52
  해이비자금 16조원   나주환     2017-11-04   93
51
  영혼이란 무엇인가?   그린맨   -   2017-11-03   109
50
  В ☜ⓘ㈇자동차등록원부위조┣하이패스영수증제작위조♨Y∩ ㄻ ■∑   Lynins     2017-11-02   125
49
  경력단절예방 상담프로그램 : 상담.컨설팅   나은주     2017-11-01   121
48
  직장 문화 개선 워크숍 참여자 모집   나은주     2017-11-01   124
47
  직장적응 및 복귀 프로그램 [취업자 간담회] 운영   나은주     2017-11-01   127
46
  【무료수강-온라인】 직업능력개발 1급 자격증 교육생 선발   서울심리상담연수원   -   2017-10-31   130
45
  。 ㏁ ┃ ○㈂병원진단서위조㉢◎가족관계증명서위조◎㉢입퇴원확인서제작㉢○ゥ   BaipD   -   2017-10-24   211
44
  마지막날의 표징들   그린맨   -   2017-10-16   301
43
  영광읍 원룸 임대   박한빛   -   2017-10-12   322
42
  ㅯ ㎻ Νウㅥ㎬㈅재학증명서제작발급ㅌ대학교졸업증명서위조─˛ボ┐   brunawit     2017-10-10   322
41
  출장.만남 남성분들 오세요♥♥♥♥♥♥♥   싱글     2017-10-04   370
40
  핵전쟁의 위협   그린맨   -   2017-10-04   385
39
  펌)이러면 목포-군산+영광-광주역간 철도는 못하게 되는거 아닌지??   민자라도......   -   2017-09-30   393
38
  #영광신문#대한민국 넘버원 출'장'샵. 애'인대'행.출'장만'남#카톡 : Beec1 [sos8888. TOP]   #영광신문#대한민국     2017-09-29   39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영광신문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편집규약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물무로2길 37번지 | ☎061-353-0880-0881 | fax 061-353-08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종진
등록번호(전남 아00220) | 등록연월일: 1997-02-27(창간) | 발행인 편집인 대표이사: 박용구 | 편집국장: 김성덕
Copyright 2009 영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y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