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0 월 11:33
> 뉴스 > 영광생활 > 업체탐방
     
신선한 케익과 수제차를 즐길 수 있는 곳
직접담은 수제차 음료와 케익을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디저트카페 정항우케익
2017년 10월 16일 (월) 09:44:33 영광신문 press@ygnews.co.kr
   

카페 형태로 케익과 함께 커피, 음료등도 먹을 수 있는 카페형 공간이 마련된 정항우케익을 찾았다

진한 커피 한모금과 달달한 케익으로 명절 스트레스 훨훨커피는 원두를 엄선하여 내는 디저트카페다.

커피 및 음료와 그리고 달달한 맛의 디저트 메뉴가 인기를 끌고 있다. 우선 정통 아라비카 원두 커피 맛이 가격 대비 월등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생두를 품질 좋은 해외 3개국에서 직수입하여 최점단 로스팅 시설장비를 이용해 국내 최고의 전문가가 원두를 생산한 원두를 쓴다.

원두의 크기가 일정하며 색상이 짙고 윤기가 흐르는 고급 아라비카 원두로 평가 받는다. 로스팅을 할 때 생두를 조금씩 배합해 황금비율의 원두를 만들어 내기 때문에 정항우케익 원두는 커피 본연의 깊은 맛과 향이 살아 있다. 반면 가격은 아메리카노 한 잔에 3000원으로 저렴해 가성비 높은 커피로 인기다.

달달한 맛에 기분도 좋아지는 디저트류로는 바나나, 산딸기, 블루베리, 요구르트, 고구마, 모카, 녹차, 리아치즈, 초코 등의 마루롤케익과 티라미스, 녹차티라미스, 블루베리케익, 초코무스, 망고, 브라우니 등의 큐브케익 종류들이 있다.

박미진 사장은 롤케익과 큐브케익은 디저트종류로 차와 같이 드시면 좋으며, 드셔보신 손님들이 하나같이 퍽퍽함 없이 부드럽다며 손님들의 반응이 좋다고 한다.

정항우케익에서 판매되고 있는 케익류는 냉동케익으로 생산 즉시 급속냉각방식으로 처리되어 본사에서 일주일에 두 번 영광 매장까지 안전하게 운송이 되고, 그 신선함을 유지하기 위해 냉장보관된 상태에서 판매되고 있다.

유통기한, 해동일자를 정확히 표기해 일반 냉장케익보다 안전하고 신선한 케익의 맛을 즐길 수 있다고 한다.

정항우케익은 순수한 천연재료만 사용해 맛이 담백하고, 다양한 색상을 이용한 데코레이션 기법이 돋보이는 제품으로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는다.

박미진 사장은 소비자의 입맛 변화에 맞춰 맞춤형 케이크 제품과 직접 농장을 운영하며 생산한 수제차와 마카롱, 큐브케익, 마루롤케익 등으로 구색을 더 다양화하고 장인정신이 그대로 담긴 수제품으로 최고의 맛을 재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항우케익은 커피와 차 종류는 3~4,000원대 큐브케익과 마루롤케익은 2,500원 마카롱 1,800원 원으로 가격 또한 저렴한 편이다고 한다.

카페 같기도 하고 갤러리 같기도 한 정항우케익은 박미진 사장의 취미로 그림을 그렸지만 이제는 수준급의 그림실력을 가지고 있었다.

박미진 사장은취미로 그림을 시작 하였지만 내가 본 풍경을 스케치 해놓은 걸 손님들이 보시고 여기가 어디냐고 아름답다고 한번 가보고 싶다고 할 때 보람을 느낀다고 말하며 그림으로 카페형 갤러리 분위기를 연출했다고 한다.

박미진 사장은각종 행사답례품과, 임직원 선물, 주문 케이크 등의 고객중심 서비스 제공하며, 최고의 품질을 보장하는 원재료들을 사용해 보이지 않는 섬세함으로 주문해 가시고 만족해하시는 고객님들을 보면 만족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정항우케익 박미진 강문원

영광읍 옥당로 165(터미널사거리 삼성전자 옆)

 061-353-0486

 

영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영광신문(http://www.y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영광신문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편집규약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물무로2길 37번지 | ☎061-353-0880-0881 | fax 061-353-08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종진
등록번호(전남 아00220) | 등록연월일: 1997-02-27(창간) | 발행인 편집인 대표이사: 박용구 | 편집국장: 김성덕
Copyright 2009 영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y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