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0 월 11:33
> 뉴스 > 영광생활 > 업체탐방
     
자연에서 온 원료 화장품 토니모리
일교차가 커지고, 날씨가 쌀쌀해지며 건조함을 토니모리 제품으로 관리하세요
2017년 10월 23일 (월) 09:41:32 영광신문 press@ygnews.co.kr
   

영광 토니모리는 기본적인 스킨케어, 바디케어, 헤어 제품등 다양한 제품으로 사랑 받고 있으며, 화장품이 자연주의로 향하고 있다. 천연, 유기농 화장품과 같이 본격적으로 화학적 성분을 배제하는 제품들 뿐 아니라 자연에서 온 원료를 담아내고 이를 강조하고 있는 제품들의 출시가 늘어나고 있다.

토니모리는 브랜드의 대표 베스트셀러인 플로리아 뉴트라 에너지 100시간 크림을 대용량으로 선보였다.

플로리아 뉴트라 에너지 100시간 크림은 지난 2013년 출시 후 최대 100시간 피부 보습을 유지해 주는 뛰어난 보습력으로 토니모리의 대표적인 스킨케어 라인이다.

아르간 오일, 아르간 단백질, 발효 아르간 오일 캡슐로 이뤄진 아르간 3콤보 성분이 피부에 농축된 영양과 보습을 선사해 찬바람에 잃어버릴 수 있는 피부 컨디션을 꼼꼼하게 케어해 준다. 천연 유래 플라워수인 홍화수가 57% 함유돼 있어 피부를 진정시키고 촉촉하게 가꿔 주며 촉촉한 수분감과 생기를 부여하는 부활초 캘러스 성분도 포함됐다.

더 블랙티 런던 클래식 세럼은 지난 20169월 첫 출시 이후 꾸준한 판매량을 올리며 베스트셀러로 등극한 토니모리의 대표 안티에이징 라인이다. EWG 그린등급 원료 처방으로 민감하고 예민한 피부도 트러블 걱정 없이 순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 제품은 영국 왕실이 보증하는 블랙티 성분에 탄력, 보습, 피부톤 개선 등의 효과를 가진 흑효모 성분을 블렌딩해 만든 토니모리만의 독자 성분을 함유하여 피부에 보습을 채워주고 탄력을 부여한다. 또 주름 개선과 미백의 2중 기능성 제품으로 항노화 평가 시험에서 눈가 주름, 피부 수분 함량, 탄력 개선 등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도 나타났다.

김은주 사장은어린 학생부터 성인 피부 고민이 있는 남성고객까지 다양한 고객분들이 방문 하고 있다학생들은 틴트등 꾸미기 제품이 인기를 어른들과 남성 고객분들은 보습, 미백, 주름, 탄력 등의 기능성 제품이 인기다고 말했다.

토니모리 김은주 사장은 일교차가 커지고, 날씨가 쌀쌀해지며 건조함을 호소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대용량 보습 제품을 찾는 소비자들의 니즈에 맞춰 용량은 두 배 커지고 가격은 33% 낮춘 대용량 버전을 새롭게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 F/W시즌을 맞아 새롭게 선보인 잉크드라스팅 마스카라는 잉크의 진한 제형에 착안해 기획된 제품으로 만년필 펜 모양을 본 따 출시되었다. 잉크처럼 속눈썹에 또렷하고 매끄럽게 발려 풍성한 볼륨감을 선사하는 것이 특징이며, ‘잉크드라는 단어로 제품의 특징을 알기 쉽게 하였다.

토니모리 김은주 사장은 아름다운 눈매를 돋보일 수 있도록 만들어 주는 ‘7초 카라F/W 신제품으로 선보이게 됐다과거 모든 여성들의 워너비였던 시대의 뮤즈들을 재해석한 이세영씨의 F/W 룩을 참고해 더욱 분위기 있는 가을 메이크업을 연출해 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신제품은 매혹적인 눈매를 연출시켜 상대방의 시선을 7초 만에 사로잡는다고 해 ‘7초 카라라는 애칭을 얻었다. 만년필을 닮은 고급스러운 디자인에 잉크와 같은 선명한 블랙 제형으로 길고 풍성한 속눈썹을 만들어준다. 또한 눈가 굴곡에 맞게 제작된 브러쉬로 덧발라도 잘 뭉치지 않으며 데일리프루프 필름 제형을 적용해 땀이나 습기, 눈물 등에도 번지지 않고 오래 유지되는 것이 특징으로 학생들에게도 인기가 좋다고 한다.

김은주 토니모리

영광읍 중앙로 184 (광주은행 옆)

061-352-8952

영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영광신문(http://www.y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영광신문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편집규약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물무로2길 37번지 | ☎061-353-0880-0881 | fax 061-353-08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종진
등록번호(전남 아00220) | 등록연월일: 1997-02-27(창간) | 발행인 편집인 대표이사: 박용구 | 편집국장: 김성덕
Copyright 2009 영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y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