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7.16 화 10:31
> 뉴스 > 영광생활 > 뉴스 | 인터뷰
     
“수익금 전액 사회로, 플라워 카페 오픈”
2019년 07월 08일 (월) 10:28:23 영광신문 press@ygnews.co.kr
   

영광읍 중앙로에 특별한 카페가 문을 열었다. 어떤 사연을 갖고 있는지 찾아가 보았다. 박빛나 대표(왼쪽에서 세 번째)와 플라워카페 직원 모습.

모두가 평등하고 행복한 세상 꿈꾸는 플라워 카페

수익금 전액 폭력피해자 지원, 실질적 도움위해 노력

폭력은 씻을 수 없는 상처를 남긴다. 폭력을 미리 예방하고 근절하는 동시에 피해자들을 보호하고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이 있다.

   
영광읍 중앙로에 문을 연 플라워 카페
나비날다는 폭력에 노출된 피해자들을 돕고자 하는 마음으로 사)영광여성의전화에서 마련한 공간이다. 카페라는 공간을 다양하게 활용하고 운영해가며 얻은 수익을 통해 폭력 피해자를 지원하고자 뜻을 모았다.

이렇게 멋진 공간을 갖출 수 있었던 건 나눔과꿈, 삼성전자와 사랑의열매가 함께하는 행복한 세상 만들기사업이 계기가 됐다. ‘나눔과꿈은 다양한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취약계층의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활동하는 비영리단체 및 기관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영광여성의전화는 도움이 절실한 사람들에게 실질적으로 힘이 되고자 카페라는 공간을 마련했다.

   
나비날다는 커피와 음료, 직접 만든 디저트와 함께 화분, 꽃다발, 소품 등을 판매하고, 각종 이벤트와 회의를 위한 장소를 대여하는 방식으로 운영한다. 당장은 카페 운영에 집중하고 적응하는데 정신없지만, 앞으로 카페를 활용해 다양한 활동을 계획 중이다. 지역민들과 함께 바리스타·베이커리·꽃꽂이 수업도 진행하고, 지역아동센터나 노인복지센터에 찾아가 원예복지 활동도 구상 중이다.

박빛나 대표는 손님에게 맛있는 음료와 디저트를 제공하고 모든 수익은 다시 사회에 환원해 지역사회와 공존하고자 한다. 수익금 전액이 폭력피해자 지원에 쓰이기 때문에 커피 한잔 한잔이 소중하다며 미소다. 나비날다의 음료에는 누군가의 행복을 바라는 마음이 가득 담겨있다.

송현희 팀장은 나비날다는 꿈이 있는 공간이며, 그 꿈을 함께 키워나가는 공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한다 모두의 꿈을 함께 응원하기 위한 공간도 만들었다. 젊은 예술가나 취미활동을 하는 개인, 아이의 작품을 자랑하고픈 학부모, 누구든 자신의 작품을 카페에 무료로 전시할 수 있다.

   
폭력 없는 세상
, 모두가 평등하고 행복한 세상을 꿈꾸며 한걸음 내디뎠다. 누구나 자유롭게 활동하고 잠시 쉬어갈 수 있는, 언젠가 화려한 날갯짓과 함께 날아오를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

영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영광신문(http://www.yg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영광신문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편집규약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읍 물무로2길 37번지 | ☎061-353-0880-0881 | fax 061-353-08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종진
등록번호(전남 아00220) | 등록연월일: 1997-02-27(창간) | 발행인 편집인 대표이사: 박용구
Copyright 2009 영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ygnews.co.kr